최종편집 : 2020.7.10 17:57    
전체
  정치
지역/행정
사회
문화
인물
농업/경제
교육
읍면소식
오피니언
탐방
[한지협 공동기사]
정치
 전체
 국회
 도/ 군의회
  가장많이본뉴스
이익상 원로목사
박양규 진천군의
진천군, 집으로
덕산농협·진천군
제288회 진천
장애인복지관,
진천축협, 창립
진천군, 진천읍
“농업인 권익보
“여기 소방유물
진천소방서, “
진천소방서, 2
손천수 초평면장
남양낙우회, 진
제8대 진천군의
한국농어촌공사
진천소방서, “
우석대 군 계열
자원봉사센터,
진천소방서, “
 
뉴스홈 >기사보기
한국 정치개혁 선봉장들 금왕서 ‘합심’
표창원 의원 “임 후보는 중부3군의 신성장 엔진”
[2020-04-09 오후 5:04:00]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지난 8일 음성군 금왕읍을 방문, 중부3군 임호선 후보의 지지연설을 한 뒤 유튜브 방송을 통해 지지를 호소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8일 오후 310분께 금왕시장에 도착한 표 의원은 유세차량에 올라 저는 매일처럼 싸우고 정쟁하고 국민은 안중에도 없는 정치를 보며 양심상 국회의원 불출마를 선언할 수밖에 없었다제가 못했던 정치개혁을 이뤄주실 임호선 선배님을 부디 국회로 보내주셔서 일 잘하는 국회가 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부탁했다.

표 의원은 또 이번 선거에서 강한 힘을 가진 여권 후보 임호선 선배님을 뽑아주시면 정부 차원에서 중부3군 발전을 위해 강력한 지원을 할 것이라며 낙후됐던 중부3군 지역을 발전시킬 수 있는 인물은 누가 봐도 임호선이라고 강조했다.

표 의원은 임 후보와의 개인적 친분도 소개했다.

표 의원은 제가 1985년 경찰대에 입학했을 당시 임호선 후보님은 하늘같은 3년 대선배님이셨다경찰대 선배들의 엄한 분위기 속에서도 임 후보님은 후배들을 따뜻하고 세심하게 배려하며 챙기고 보살펴 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말과 행동이 일치하는 임 후보야 말로 국보급이요, 천연기념물이었다진천경찰서장을 하시고 떠나실 때에도 함께 일한 경찰들이 떠나보내기 싫어 무척이나 서운해 했다는 말을 들었다고 일화를 소개했다.

표 의원은 또 중부3군의 미래를 책임질 여당의 후보 임호선을 우리 모두 힘을 모아 국회로 보내자우리는 지금 임호선을 국회에서 알뜰살뜰 써먹을 천재일우의 기회를 얻은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임 후보는 표 의원님이 금왕까지 오셔서 지지연설을 해주시니 천군만마를 얻은 듯 힘이 펄펄 난다초박빙 판세인 중부3군에서 오늘부터 하루에 999표를 더 얻어 열흘 뒤 4·15총선 투표에선 9990표 차이로 승리할 것이라고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표 의원과 임 후보, 임후보의 지지자, 전국에서 온 유튜버들이 함께 무극시장을 돌자 많은 상인들이 임호선 필승으로 화답하며 지지를 보냈다.

한편 임 후보는 무극시장에서 33년 만에 만나게 된 고등학교 때 은사님에게 큰 절을 올리고 등에 업어드려 눈길을 끌었다.

상가를 돈 표 의원과 임 후보는 선거사무소로 이동해 전국에서 모인 유튜버들과 라이브방송에 출연해 총선 승리를 다짐하는 이야기를 나눴다.

 

진천신문(jincheonnews@hanmail.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진천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소 개소
농협 진천군지부 팜스테이마을 환경정비
“코로나 19도 막지 못한 민주시민
진천군장학회, 지역인재 양성 위한 장
진천군, 2021년 사유림 조림사업
진천군, 군 현안사업 전략회의 개최
진천경찰서, 실종자 수색 협조 유공
㈜면사랑, 관내 지역아동센터에 차량
진천상공회의소, SKC㈜와 함께 중소
한국농어촌공사 진천지사, 퇴적물 제거
감동뉴스
서강석 한천초 교장, 학교발전기금 7
진천우체국, “소원편지로 이웃사랑 전
직원 부모께 감사의 선물 ‘눈길’
 
전체 :
어제 :
오늘 :
(우 27831) 충북 진천군 진천읍 중앙북1길 15, 4층 | Tel 043-534-2998 | Fax 043-534-2999
Copyright ⓒ 진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incheon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