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7-26 17:17

  • 뉴스 > 농업/경제

진천군, 저탄소 드론 벼 직파 시연회 개최

이앙비용 및 노동시간 정략, 탄소배출 감소

기사입력 2021-05-24 17:1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진천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서정배)는 지역 농가의 급속한 고령화와 코로나19 장기화로 발생하는 농촌인력부족 해소를 위한 저탄소 벼 드론직파 시연회를 24일 개최했다.

이 날 행사는 진천읍 장척마을에서 생거진천쌀연구회 주관으로 진행됐으며, 송기섭 진천군수가 직접 참석해 드론을 활용한 볍씨 직파를 선보이며 이목을 끌기도 했다.

드론 직파는 벼 종자를 소독 후 드론을 활용해 공중에서 산파하는 파종법으로 일반 벼 재배의 육묘관리 단계를 생략해 기계이앙 대비 이앙비용을 85%, 노동시간을 90%로 절약할 수 있고 비료시비와 병해충방제도 가능해 활용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한 육묘나 이앙시 소요되는 탄소 배출을 32%까지 줄일 수 있어 저탄소 녹색성장이라는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 기조에도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농업인구가 지속적으로 감소세를 보이고 있어 최신 기술이 도입된 농업 기술의 보급이 매우 중요하다앞으로도 농업노동력과 생산비 절감과 더불어 장기적인 지역 농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계속해서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천신문 (jincheon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