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7-26 17:17

  • 뉴스 > 지방자치

수도권내륙선 광역철도 유치 확정 진천군민 대보고회 성료

조기착공 위한 계획 공유, 침목서명식 개최, ‘철도백서’ 배포 등

기사입력 2021-07-16 16:0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수도권내륙선 광역철도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확정을 기념하는 진천군민 대보고회가 16일 진천군민회관에서 개최됐다.

이 날 보고회는 수도권내륙선의 국가계획 확정 반영까지 지난 2년여 간의 철도유치 과정을 돌아보고 조기 착공을 위한 향후계획과 철도시대 개막 이후 기대되는 군의 미래를 군민들과 함께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전국적인 코로나19 재확산 기류에 따라 참석범위를 대폭 축소하고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 날 보고회는 철도 건설 자재인 침목에 희망의 메시지를 기록하는 침목서명식을 시작으로 △경과보고 △백서전달 △민간위원회 해단 △유공자 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 날 서명식에 사용된 침목은 수도권내륙선 시공시 실제 건설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철도유치를 위해 자발적으로 구성·활동해 온 ‘수도권내륙선 철도유치민간위원회’의 공식적인 해단식과 함께 민간위원회에서 그 간 유치활동을 총망라해 자체발간한 ‘철도백서’ 1,000여권을 지역주민들에게 배포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군에서 중앙정부, 국회와의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정부의 정책방향성을 면밀히 분석하고 사업유형을 일반철도에서 광역철도로 변경한 긴박했던 순간 등 철도유치 과정에서 있었던 중요한 상황들을 주민들에게 생동감 있게 전달했다.

이어 국가계획 반영 이후 조기착공까지의 단계별 로드맵을 제시하며 수도권내륙선 조기착공 4개 시·군 행정협의회를 통한 대선공약 반영, 관련 법령개정 건의 등 대정부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을 예고했다.

송기섭 군수는 “수도권내륙선이 진천 100년의 역사를 획기적으로 변화시키고 나아가 국가균형발전의 씨앗으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 이라며 “앞으로 예비타당성 조사, 기본계획, 실시설계 등 해결해야 할 단계가 많이 남아있으니 수도권내륙선 조기착공에 대한 군민여러분들의 많은 성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 고 밝혔다.

진천신문 (jincheon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