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22 16:29

  • 뉴스 > 지방자치

진천군․한국에너지재단, 에너지 소외계층 지원 협약

170여 세대에 단열‧창호 공사, 보일러‧냉방기 설치

기사입력 2021-09-13 14:2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진천군(군수 송기섭)과 한국에너지재단(사무총장 최영선)은 폭염‧한파에 취약한 에너지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저소득층 에너지 효율개선 업무 비대면 협약’을 13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군은 에너지 소외계층 170여 세대를 발굴하고 한국에너지재단은 약 3억원(가구당 평균 220만원, 최대 3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취약가구에 단열‧창호 공사, 보일러‧냉방기 설치 등을 진행하게 된다.

또한 대상 가구가 거주하는 주택의 에너지효율 향상과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상호 적극 협력함은 물론 에너지복지사업의 확산과 정착에 앞장서기로 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인간의 기본적인 삶의 수준 유지에 에너지 복지는 반드시 중요한 항목”이라며 “한국에너지재단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지역 내 에너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천신문 (jincheon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